클럽 활동 및 파티 서울에 중심지

클럽

서울의 주요 클럽 지역은 이태원, 홍대 및 강남입니다.
또한 W호텔, 하얏트호텔 등 주요 호텔에서는 각종 파티와 이벤트를 개최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도 많은 빅 페스티벌
(UMF 코리아, 글로벌 개더링, 월드 DJ 페스티벌, 안산 밸리 록 페스티벌, 하이네켄 주최 5tardium 등…)이 열리고 있습니다.
클럽은 일반적으로 오후 10시에 문을 열고 오전 4-6시에 문을 닫습니다(일부 예외 있음).
그러나 최근에는 애프터클럽 문화가 확산되면서 신사동에 위치한 클럽 아레나 같은 곳에서는 여전히 정오까지 사람들이 파티를 즐깁니다.
토요일 오전 10시에 클럽 아레나에서 최소 1,000명의 사람들을 볼 수 있으며 장소는 오후 1시에 닫힙니다.

파워볼 추천

예상되는 커버 요금은 10,000원에서 30,000원 ​​사이이며 일반적으로 무료 음료가 포함됩니다.
그러나 일부 강남 클럽은 테이블만 예약하도록 요구합니다.

음주, 흡연, 투표를 할 수 있는 법적 연령은 19세입니다

(여기서 모두 1년을 더하기 때문에 “한국 연령”은 20세). 그 나이는 성인으로 간주됩니다.
월급날이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보통 25일이기 때문에 매월 마지막 주말은 클럽과 바에서 항상 매우 바쁩니다.
토요일은 단연 나가야 할 밤이며 금요일 밤보다 몇 배나 많은 사람들이 모일 수 있습니다.
주중은 파티나 이벤트가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그다지 활동적이지 않습니다.
요즘은 목요일에 여러 파티를 찾을 수 있지만(Cakeshop과 Pistil은 일반적으로 흥미로운 밤을 열림) 옥상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Pute Deluxe와 같은 승무원이 개최). , 일요일 날씨가 풀리면 가끔 수영장 파티 장면. 그럼에도 불구하고 항상 해야 할 일이 있습니다.
서울은 많은 클럽, 바, 라운지가 해가 질 때까지 영업하는 24시간 도시입니다.

이태원은 한때 도시의 쓰레기 지역으로 여겨졌지만 최근 몇 년 동안 멋진 라운지, 새로운 디자이너 매장 및 멋진 레스토랑으로 발전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다가오는 언더그라운드 일렉트로닉 클럽 씬의 대지. 분위기가 더 “자유”하기 때문에 많은 한국 사람들이 거기에 가고 싶어합니다. 인기있는 곳으로는 Cakeshop(언디그라운드 힙합, 하우스), Faust(딥 하우스, 테크노), Pistil(하우스, Soulful, Funk), MYSTIK(딥 하우스, 테크노), , Müte(테크 하우스, 딥 하우스), King 등이 있습니다. Club(댄스/힙합, 그러나 대부분 GI가 거기에 간다), UN Club(레게/힙합), Pulse(게이), Venue(무료 커버, Friday Hiphop, Sat House) 및 House Ming(ex LUV, House, Disco) .

여전히 매춘부와 트랜스젠더가 있는 지역이 있긴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곳에 와서 술을 마시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최근에는 연예인들이 가끔 클럽에 들러 즉흥 공연을 하기 위해 주말에 파티를 즐길 수 있는 매우 힙한 장소가 되기 시작했습니다. 모든 것의 진원지에 있는 해밀턴 호텔로 이동하여 관심 있는 곳을 둘러보세요. 많은 클럽과 바에는 바쁜 밤에 사람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옵니다. 최근에는 10월 이태원 지구촌 축제도 열기 시작했다.

경제뉴스

홍대는 20대 초반의 클럽, 술, 카페 등을 즐기기에 좋은 곳이다.

홍대는 ‘홍익대학’의 줄임말이다.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으로 이동하여 2번출구로 나오세요. 가장 유명한 클럽은 M2입니다. 다른 클럽은 NB, Vera 및 Cocoon입니다. 홍대는 매우 대학적이고 주류입니다. 모든 국적의 사람들(많은 외국인)이 있으며 주중 어느 밤이든 재미있을 수 있습니다. 이벤트나 콘서트가 열리는 바를 확인해야 합니다.

대부분의 클럽은 힙합이었으며 지금은 일렉트로닉으로 바뀌었지만 댄스 음악과 다른 장르도 연주합니다. 수백 개의 귀여운 카페가 홍대를 밤낮으로 젊은 여성, 커플, 친구들에게 인기 있는 만남의 장소로 만듭니다. 이 지역은 절대 잠들지 않으므로 흥미롭고 안전합니다. 최근에 테크노를 위한 VURT와 힙합을 위한 Brown과 같은 몇몇 괜찮은 언더그라운드 전자 음악 공연장이 최근에 다시 문을 연 가장 오래된 언더그라운드 클럽 중 하나입니다.

매우 트렌디하고 고급스럽고 트렌디한 장소가 있는 강남 지역도 있습니다. 레이디 가가는 잠실종합운동장에서 메인 콘서트를 열기 전 클럽 앤서에서 공연을 펼쳤다. 이곳은 아름다운 사람들이 땀을 흘리는 야생의 장소입니다. 최근 인터넷에 소녀들이 소녀들에게 키스하는 장면, 사람들이 옷을 벗는 장면, 그리고 그렇지 않은 장면(한국에서는 여전히 다소 스캔들)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클럽 앤서는 2000년대 후반의 답이 아니다. 현재 서울에서 가장 핫한 클럽은 클럽아레나와 클럽옥타곤이다.